Ktownlove.com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재할인율 인상으로 금리 인상 관측이 확산되고 있지만, 지난달 미국의 물가가 하락세를 보임에 따라 연준이 당분간 금리를 인상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지난달 미국의 근원소비자물가가 27년 만에 첫 하락세를 보인 것은 소비자들에게 큰 혜택이 되는 동시에 연준이 현재의 초저금리를 상당기간 유지할 중대한 이유가 되고 있다고 20일 보도했다.

미국 노동부가 발표한 1월 소비자물가는 전달보다 0.2% 상승했지만, 에너지와 식료품을 제외한 근원 소비자물가는 0.1%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근원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마이너스를 기록한 것은 1982년 12월 이후 27년 만에 처음이다.

1년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한 1월 소비자물가는 2.6%, 근원 소비자물가는 1.6%가 각각 상승했지만, 시장 전문가들이 예상했던 상승률에는 미치지 못했다.

신문은 이처럼 낮은 물가상승률 때문에 연준의 재할인율 인상 이후 시장에서 제기됐던 연방기금금리 인상 우려가 진정됐다면서 지난 19일 시장의 선물거래에서도 투자자들은 연준이 오는 10월까지는 금리 인상을 자제할 것으로 전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연준도 그동안 수차례에 걸쳐 상당기간 저금리를 유지할 것임을 강조해왔다.

뉴욕연방준비은행의 윌리엄 더들리 총재는 전날 푸에르토리코에서 한 강연에서 "미국에는 현재 인플레 압력이 나타나지 않고 있으며, 따라서 우리의 초점은 성장과 일자리에 맞춰져 있다"고 강조했다.

이런 낮은 물가는 채권시장과 소비자들에게는 희소식이며, 연준도 경기부양을 위한 통화신용 정책을 유지할 수 있게 됐지만, 가격하락과 매출감소에 시달리는 기업들에겐 악재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원자재 가격은 상승하는 반면 물가 하락으로 인해 제품가격을 올리지 못하면 매출이 타격을 받게 되고 수익성 회복에도 걸림돌이 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월마트에서부터 패스트푸드 체인점 '잭 인더 박스'에 이르기까지 대부분의 기업은 식품과 가전제품 등의 가격 하락이 매출 감소의 직접적인 원인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더구나 높은 실업률이 떨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에 가계는 제품가격이 하락하고 물가가 떨어져도 잔뜩 움츠린 채 소비를 늘리지 않고 있다.

잭 인더 박스의 린다 랭 최고경영자(CEO)는 "우리 주요 고객층의 높은 실업률이 우리 매출에 타격을 주는 가장 큰 요인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뉴욕=연합뉴스) 김지훈 특파원





http://www.koreatimes.com/article/578330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836 “맥도날드 감자튀김 자폐증 악화 논란 ” 2006.10.10 3622
5835 “신영, LA 한인 타운에 고급 콘도 건설 ” 2006.10.16 4229
5834 “암 전문 세미나 개최 ” 2006.10.19 4546
5833 “젊은층 로프트 스타일 콘도 선호” 2006.11.13 3920
5832 '불체자 운전' 봉쇄…49개주 내년말 '리얼 ID' 시스템 합의 2008.04.02 630
5831 “제 2회 자랑스런 한국인상 임용근, 이준구씨 선정” 2007.07.25 1247
5830 남가주 교통체증 '해도 너무해'···가족간 왕래도 꽉 막혀 2008.03.31 680
5829 비자 신청 다시 증가···유학생 4만명 넘어 2006.11.01 3485
5828 "'기적의 오디션' LA지역 예선 한인 배우가 심사한다" 2011.04.13 438
5827 "100만달러 미 투자이민, 한국인과 중국인 70% 차지" 2010.01.11 542
5826 "12년간 재정적자 4조달러 감축" 2011.04.14 410
5825 "1년 30억" 女연예인들 성매매 몸값 충격 2006.10.10 3576
5824 "2011년 원·달러 환율 900원대 진입" 2009.09.22 411
5823 "2년뒤 스마트폰 수요 PC 능가" 2010.03.12 615
5822 "2세들 띄워야 한인경제 커진다" 2012.08.09 144
5821 "3월까지 심의 안하면 무산될 가능성 크다" 2010.02.02 597
5820 "4분기 환율 1140~1300원" 전망…한국·외국 금융사 전망 2009.05.27 546
5819 "K 타운 배정금·사용처 등 투명보고 이뤄져야" 2011.01.23 402
5818 "K 타운-미드시티 통합 개발 반대" 2010.12.14 434
5817 "LA 검찰-한인사회 핫라인 만들겠다" 2008.01.25 447
5816 "LAPD, 불체자 단속 없다" 찰리 벡 신임국장 단독 인터뷰 2009.12.01 733
5815 "LA는 지금 오디션 앓이 중" 2011.04.08 523
5814 "LA카운티 주택시장 견조"…'택스 크레딧' 제공 끝났어도 중간가격 3개월 연속 35만달러 유지 2010.07.12 392
» "美 물가하락으로 당분간 저금리유지" 2010.02.22 627
5812 "가을 햅쌀 더 기다리세요!"...가주 재배 조생종 쌀 출하 늦어져 2010.09.25 514
5811 "개스값 1달러 미만 될까" 2008.12.08 228
5810 "결혼 꼭 해야 하나요...? ” 2007.05.16 1465
5809 "고장난 미터기에 주차하면 티켓 뗀다" [12] 2012.12.10 890
5808 "교촌치킨이 한식이냐?" 2010.10.19 810
5807 "구글-모토로라, 싸고 좋은 스마트폰 양산할 듯" 2011.08.17 325
Copyright (c) Ktownlove.com All Right Reserved. Powered by XE
Designed by Elkha / RV
XE Login